https://bunyuc.com/files/attach/images/459643/3e1bff0c03591fd41b131448a373d54c.png

안녕하세요 영상번역커뮤니티, 번역포럼입니다.

국가부도의 날

여주왕 6 일 전 조회 수 135 추천 수 0

영화를 보며 그 당시를 떠올려봅니다.

20여년 전 그 무력하고 절망적인 분위기가 오히려 낯설게 느껴지네요.

녀무나 쉽게 잊혀지는건  아닌가 생각 했었는데......

지금 다시 되돌아볼만한 가치가 있는 영화였어요.

 

Profile
1
Lv
여주왕
번역 해주시는 분들에게 항상 고맙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27개의 댓글

Profile
덕력업선인장
6 일 전
덕력업!! 여주왕님 축하합니다, 7덕력이 추가로 업됩니다!
Profile
백조
5 일 전
실화바탕이라 넘잘만들었고 그때 시절에 뉴스에서 거짓보도했다는걸 알게 된 교육용으로도 좋은 작품인것같아여.
Profile
dittoX
5 일 전
사실 관계에서 많은 문제가 있는 영화입니다. 영화는 영화로만 감상하세요. 좋은 교육용은 아닌 것 같습니다.
Profile
영어가어려워
5 일 전
한번 보고 판단해봐야 할것 같네요
Profile
흐미흐미미
5 일 전
영화 보는 내내 답답함만 가득 차더군요ㅠㅠ
Profile
예비용
3 일 전
@흐미흐미미
그 당시의 답답함이 지금은 생기지는 않을런지요?
Profile
바앙패
5 일 전
지금도 그대로라는...그게더 무섭네요
Profile
masnoomi
5 일 전
씁쓸했어요..아버지와 같이 봤는데 아버지가 욕을 욕을 그런욕을 하시더라고요 ㅋㅋㅋㅋ
Profile
예비용
3 일 전
@masnoomi
아버님의 마음 아픔이 아물러지기를 바랍니다.
Profile
드기
5 일 전
음 그때 당시랑 좀...기억하는게 좀 틀린듯...영화는 영화다...라고 보는게..
Profile
Batmanstar
5 일 전
살면서 젤 후회하는 기억
1. 금강산댐 때문에 성금낸거.
2. IMF때 금반지낸거.
Profile
예비용
3 일 전
@Batmanstar
아 배트맨스타님. 금반지까지 파셨군요.
돌아보면 아쉽겠지만. 전 잘 하셨다고 생각합니다.
Profile
trahan
5 일 전
저도 보고 아쉬운 데가 많더라고요 ㅋ 우리나라는 언제쯤 적어도 빅쇼트 수준이 되는 경제 영화가 나올까요? ㅠㅠ
Profile
예비용
3 일 전
@trahan
언론에서 빅쇼트와 비교하는 글 보고 토할번 했습니다.
감히 어디서 빅쇼트와 동급이라고...
Profile
약은모
5 일 전
전 그시절 어려서 기억이잘 안나내요
Profile
pakas
5 일 전
실화를 바탕으로 했다지만, 대부분의 내용이 픽션으로 만든건 사실이죠.
픽션은 픽션일 뿐이죠
Profile
김수한무
4 일 전
지나치게 픽션이라...
Profile
꿀땅콩
4 일 전
영화는 영화예요. 영화를 보면서 역사 공부를 하는건 옳지 않아요. 영화는 픽션이라 현실과 역사를 많이 왜곡하니까요
Profile
예비용
3 일 전
@꿀땅콩
꿀땅콩님 말씀이 맞습니다.
실화바탕픽션이지요.
Profile
R_ha
4 일 전
그 영화를 보면 그때 생각이 날 것 같아서 밀어두고 있는데 한번 찾아서 봐야겠네요 ㅠ
Profile
예비용
3 일 전
@R_ha
저도 다운 받아두고 천천히 볼 생각입니다.
저도 그 당시 강제 퇴직당한터라 천천히 회상할려고 합니다.
Profile
seodaega
3 일 전
가슴아픈 기억이죠 ㅜㅜ
Profile
예비용
3 일 전
여주왕님 글로 인해 국가부도의 날 차근차근 볼려고 합니다.
Profile
넌누구냐
3 일 전
한번은 봐야하는 영화라고 생각되네요. 소소한 상황에서는 좀 오버지만... 전체적으로 어떤상황이었는지 다시한번 환기시킬 필요는 있다봅니다.
Profile
FCB
3 일 전
영화를 보고 당시 팩트를 찾아보는 분들이 많았으면 했네요.
Profile
빛결
2 일 전
영화가 만들어지면서 감독이나 작가의 의도에 의해 사실이 왜곡되는 것이 많지요. 처음에는 허구라고 문자로 적어놓고 나중에는 실화처럼 뉴스를 흘려서 오해하게 만들기도 하구요.
국가부도에는 국가부도 2년전부터 알아야 할 내용이 많답니다. 뉴스를 검색하고 재판결과 등을 검색해보면 현재 진실처럼 알려진 것이 거짓이고 진짜 사실이 뭔지를 알게되지요. 참으로 국가와 민족을, 국민을 위한다는 그 정치인들,, 국민들이 위대한 정치인이라고 알려진 그 사람들이 얼마나 정권욕에 나라를 팔아먹었는지 알게되지요. 허무합니다.
Profile
하루종일
1 일 전
저도 재밌게 보기는 했지만, 보면서 가슴이 무거웠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번역포럼을 후원해주세요! 및 후원하는 방법 38 profile 선인장 2018.11.08 1764
공지 번역포럼 이용안내 141 profile 선인장 2018.11.12 5520
공지 입문 자막러 들을 위한 자막 만드는 법 소개 139 U 선인장 2015.02.26 28229
공지 자유게시판에 올린 글이 삭제되고 없는 경우 23 profile 비티엔 10 일 전 203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 규칙 (2018. 11. 29 최초 작성) 50 profile chelsea 2018.11.29 657
6624 일본다녀왔어요. 45 U kore 3 일 전 154
6623 여행은 혼자 가야.. ^^ 77 U 페일 3 일 전 301
6622 아침부터 미세먼지가 심하군요. 24 U danw 3 일 전 80
6621 토튼넘 Vs. 데 헤아 13 비타씨맨 3 일 전 69
6620 중독... 48 profile 막차 4 일 전 349
6619 저는 요즘 스카이 캐슬과 함께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보고 있어요 28 꿀땅콩 4 일 전 152
6618 결국 참지 못하고 청파동 회냉면 먹으로 갔습니다 ㅎㅎㅎ 55 madpia2 4 일 전 268
6617 천조국 뉴저지 낚시 38 profile threekyong 4 일 전 218
6616 해외직구한 물건을 반품하면 세금환급은 어떻게??? 58 profile 막차 5 일 전 364
6615 스카이캐슬 재밌네요 28 싸배 5 일 전 111
6614 드디어 레벨1의 영광이 ^^ 40 짬짜면 5 일 전 143
6613 sky캐슬 보시는 분 계신가요? 27 filmic 5 일 전 152
6612 아무래도 중국한테 질거 같네요 ㅜㅜㅜ 28 kwon23712 5 일 전 172
6611 아 ㅠㅠㅠ 멘탈 터지네요 18 치냐 5 일 전 117
6610 우리흥 안 나왔다고.. 34 슈가슈갑 5 일 전 118
6609 아시안컵 17 방콕라이프 5 일 전 63
국가부도의 날 27 여주왕 6 일 전 135
6607 연휴와의 전쟁 시작! 34 profile 선우 6 일 전 181
6606 다운 실제 받지 않고 클릭만해도 덕력이 차감됩니다 조심하세요! 32 Rhon 6 일 전 319
6605 최저임금 25 profile 안빈낙도 6 일 전 22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