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bunyuc.com/files/attach/images/459643/3e1bff0c03591fd41b131448a373d54c.png

안녕하세요 영상번역커뮤니티, 번역포럼입니다.

자막

자막을 만들면 영어실력이 더욱더 느셨던 자막러분들 있으신가요

Jimbo 2019.01.18 조회 수 391 추천 수 0

 

물론 자막 만들면 한글해석 능력도 오르긴하는데 영어실력이 예전보다 더 나아지신 분 계신가요?

자막 만들다가 말고 갑자기 궁금해서 번역포럼에 여쭤봐요~ 리스닝이나 혹시 스피킹..까지 느신 경험을 하신분 있을까요?

Profile
1
Lv
Jimbo 4 / 0 , 19 / 168
https://soupjms.tistory.com/

획득한 메달이 없습니다.

18개의 댓글

Profile
♡행복바라기♡
2019.01.19 69 494
저 같은 경우는 리스닝은 하도 반복해서 들으니 그래도 조금 늘은 것 같아요;;
반면 스피킹은 전혀 안 늘었습니다 ㅠㅠ
스피킹는 역시 말을 자꾸 해야 느는 것 같아요
Profile
trahan
2019.01.19 1 781
전 많이 만들지도 않았고 요즘엔 안 만든지도 한참 되었지만... 약간 기계적으로 하게 되는 면이 있지 않나 싶은데, 저만 그러려나요... ㅋㅋ 뭔가 동시 번역으로 다가가는 것 같은 느낌의 속도 증가는 있는데, 영어->한글 전환 회로가 발달하지 영어 자체가 느는 느낌은 아니랄까... 좀 그랬어요 ㅎㅎ 차라리 영어 대사를 따라 읽는 게 영어가 많이 느는 느낌? 그랬던 것 같아요 ㅋㅋ
Profile
환희
2019.01.19 0 17
영어말고 다른 언어 자막 만들어봤는데, 듣는 실력은 확실히 확~ 늘더군요. 스피킹은 별 차이 없는 듯하고요;;
Profile
muse
2019.01.19 38 412
저도 리스닝? 은 확실히 늘긴 늘은 것 같아요
행복바라기님 말씀대로 이걸 계속 듣고 또 듣고를 반복하다 보니...
그리고 단어 공부도 확실히 되고 (사전을 찾다보면 원래 알고 있던 뜻 말고도 다양한 뜻을 더 알게 되니까요)
숙어나 관용구? 같은 것도 많이 알게 되고...
 
근데 진짜 스피킹엔 딱히 효과가 없는 것 같아요....ㅎㅎ;;
발음이나 이런 건 몰라도 사람들 간의 회화는
그냥 직접 부딪치면서 상대랑 말을 해보고 하는 것 밖엔 딱히 느는 방법이 없어서...
Profile
일루시오나
2019.01.19 36 348
영어는 딱히 더 늘은 거 같진 않고 오히려 우리말 표현이나 어휘가 좀 나아졌달까요 ㅎㅎㅎ
정확한 번역을 하려면 우리말 표현이 매끄러워야한다고 생각해서 영어사전 찾는만큼 국어사전도 찾게 되더라구요. 그러다보니 맞춤법이나 띄어쓰기는 확실히 많이 좋아진 거 같아요 ㅎ
Profile
adb2001
2019.01.19 5 89
저는 리스닝이나 스피킹 보다는 어휘의 범위가 넓어졌달까요? 단어들이나 관용어같은 부분이 정말 많이 늘었어요. 물론 그 덕분에 리스닝할때도 들리는 게 훨씬 많아지기도 했지만요. 그래도 리스닝이나 스피킹은 따로 더 노력해야 할것같아요ㅠㅠ 전 아직 많이 부족하거든요 ㅎㅎ
Profile
윰a
2019.01.19 27 273
리스닝은 정말 많이 늘었어요^^ 심지어 영어 스크립트가 잘못된 걸 잡아낼 때도 있는데 그럴 땐 희열을 느껴요. 스피킹은 어떻게든 말 할 기회를 늘리는 수밖에 없는데요. 자막 만들면서는 아무래도 장면을 짧게 계속 돌려볼 기회가 많으니 그때 따라한다던지.... 혼자 있을 때 (저는 주로 샤워할 때) 뭔가 주제를 정해서 중얼중얼 이야기해요. 어떻게 하면 좀 더 세련된 표현이 될지, 어휘나 어형을 달리해가면서요. 아주아주 가끔은 집중적으로 영어에 몰입할 때가 있는데, 그럴 땐 아예 머리 속 회로를 영어버전으로 갈아끼운달까요. 일상 생활하면서 생각을 아예 영어로 합니다.... 근데 요즘은 그냥 멍 때리며 지내요 ;;
 
자막 만들면서 획기적으로 좋아진 건 한글 맞춤법과 띄어쓰기입니다 ㅎㅎ 원래도 집착하던 분야인데, 이젠 아예 대놓고 국어사전 찾아보면서 확인하게 되네요^^
Profile
joydy
2019.01.19 22 97
자막 제작 시작한지 얼마되지는 않았습니다만 제 짧은 경험을 말씀드리자면...
영어식 표현을 어떻게 한국말로 표현할것인가 하는 능력이 향상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영자막을 토대로 한국어 자막을 만들고 있어서 그런것 같습니다.
영어로 무슨 말인지 대충 감은 오는데 한국어로 한정된 글자수내에서 어떻게 표현해야 하나 하는 부분들이 종종 있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만든것들은 의역이 대체로 많은 편입니다. (영어도 짧고 한국어도 짧아서 그런듯 싶어요.)
좀 더 만들다 보면 다른 부분이 향상되는걸 느낄수 있을런지 모르겠지만요..
Profile
Jimbo
2019.01.20 19 168
역시 리스닝실력이 늘어나긴 하는군요! 그래도 한글로 번역하는 것도 이렇게 좋을 수가 있네요. 스피킹은 아니지만서도 리스닝이 늘어나신 자막러분들이 많으시니 자막제작에 힘을 얻게 되네요! 의견들 고맙습니다!
Profile
길공
2019.01.20 1 2
스크립트보면서 하니까 하나도 안느는거 같아요 ㅠㅠ 역시 들으면서 번역해야 하나봅니다.
Profile
섬섬딤sum
2019.01.21 18 53
전...혀요. 정말 전....혀요..ㅠㅠ 예전에 시트콤 자막 할때는 제법 느는것 같아서 우쭐우쭐했는데요.. 수사드라마는 전혀.. ㅠㅠ
Profile
sherlockwife
2019.01.22 21 70
ㅋㅋ 전 셰임리스 하고 있는데 비속어만 엄청 배우고 있답니다
일루시오나님 말씀처럼 한글 어휘나 맞춤법은 좀 좋아지는것 같아요
Profile
다데썹
2019.01.26 6 18

전 비교적 전보다 리스닝 실력이 약간 늘었더라구요.

세세히 알아듣진 못 하지만 대화의 맥락은 읽는 정도로 아주 약간...

근데 정말 가장 많이 느는 부분은 어휘 선택의 부분인 것 같아요.

이런 상황에서는 이런 표현을 쓰는게 적절하구나 많이 배우게 됐거든요.

사실 어휘 부분 역시 어느 정도 한계는 있지만요.

영어 소설을 읽는게 자막 작업보다 더 어휘 향상에 도움이 됐던 것 같아요.

Profile
dcfc
2019.02.06 12 3

전 스크립트 보면서 만드는데, 그닥 느는건 발견하지 못했구요 ㅜㅜ

위 분들처럼 한글 맞춤법과 띄어쓰기는 늘더군요. 영어에서는 가끔 인상적인 단어를 몇 개씩 알게된는다는 느낌은 있습니다.

리스닝이라도 늘고 싶은데 별 차도가 없네요. ㅜㅜ

Profile
kira10
2019.02.08 0 47

그냥 아는부분만 자꾸 반복해서 하는 작업이다보니 딱히 실력이 늘어나는 느낌은 아니더라구요

Profile
밀랍인형천사
2019.02.12 0 6

리스닝은 늘던데 스피킹은 별로 늘지는 않더라구요~ 스피킹은 자신감 있게 틀려도 하면 되는데 그게 잘 ㅎㅎㅎ

Profile
네오팀
2019.02.24 0 8

딱 한번 만들어 본적이 있는데, 일단은 만드신 분들이 존경스러워 지고, 영어는 다시 안보게 되는 부작용만...

Profile
개뿔인생
2019.03.04 7 48

자막 만들면서 스스로 반복해 내뱉는게 아닌이상,,,스피킹은 거의 안 늘고요.

다만 리스닝은 확실히 늡니다. :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획득 메달 15 U profile 선인장 3 일 전 598
공지 토픽게시판 이용 규칙 7 U profile chelsea 4 일 전 314
공지 번역포럼을 후원해주세요! 및 후원하는 방법 59 profile 선인장 2018.11.08 4265
공지 [정보] 입문 자막러 들을 위한 자막 만드는 법 소개 210 U 선인장 2015.02.26 30216
9887 [자유] 새해 계획들 하나하나 다 실천해나가고 계신가요? 17 오킼 2019.01.20 80
9886 [자유] 치아 조심하세요. 41 빛결 2019.01.20 232
9885 [미드] 오랫동안 미뤄놓은 본즈를 드디어 다 봤네요. 25 profile 버번죠아 2019.01.19 157
9884 [미드] DC 타이탄 봣습니다 24 래빗1 2019.01.19 231
9883 [미드] [In Treatment] 소개할게요. (스포 조금 있어요.) 23 profile 막차 2019.01.19 302
9882 [자유] 브로콜리는 만병통치약? 90 profile 선우 2019.01.19 400
9881 [자유] 미세먼지는 심하다던데 날씨는 봄 날씨 같고 13 임네닉 2019.01.19 60
9880 [자유] 토요일 조용하네요~ㅎㅎ 10 니나노오오 2019.01.19 59
9879 [미드] 플래시 딸내미 넘 고구마네요 18 profile Batmanstar 2019.01.19 231
9878 [미드] 넷플릭스에서 청불 아닌 것들로 좋은 작품들 추천 부탁드립니다! 17 하딘마갈록 2019.01.19 200
9877 [자유] 저 레벨 2되었어요! 61 profile 로메로 2019.01.18 263
9876 [자유] 불금 보내고 계신가요 11 두룩 2019.01.18 52
[자막] 자막을 만들면 영어실력이 더욱더 느셨던 자막러분들 있으신가요 18 profile Jimbo 2019.01.18 391
9874 [자유] 이래서 단골이 좋은가 봐요... ^.~ 106 profile 막차 2019.01.18 545
9873 [미드]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 [트레드스톤] , 배우 "한효주" 출연 62 Aska 2019.01.18 743
9872 [자유] 대용량 하드 어떤 것들 사용하시나요?! 27 Aska 2019.01.18 194
9871 [미드] 잘하면 cw에서 배트걸을 제작할수있다고하던데 13 펜리르킹 2019.01.18 177
9870 [자막] 자막을 만들 때 영어에는 존댓말이 없다...? 18 profile bravesfan 2019.01.18 415
9869 [자유] 모두들 잘 지내시죠? 전 잘있습니다.. 24 profile caciana 2019.01.18 151
9868 [자막] 번역하시는분들 존경... 21 길공 2019.01.18 25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